상단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위원분석

문예진 위원이 분석해드립니다.

☀️축구분석☀️ 승리로 분위기를 반전시킨데 이어, 구단 안팎으로 흔들렸던 분위기 또한 새로운 선수들이 활약하며 잡아가는 상황이다

K리그1
2021.11.21(일) 16:30
DGB 대구은행파크
3위
대구 FC
13승 10무 10패 (49점)
-
데일리픽VS
원정5위
수원 삼성
12승 9무 12패 (45점)
-

♥대구 FC (리그 3위 / 무패승패승)


이전 라운드 수원 FC 전서 2-1 역전승을 따내며 리그 4경기 연속 무승 부진서 벗어났다. 팀 에너지 레벨을 급격히 끌어올렸고, 뒤숭숭하던 구단 분위기도 잡았다. 선전 가능성은 높다.윗선에선 에드가(FW, 최근 5경기 2골)가 살아났다. 확실한 체격 조건을 갖고 상대 페널티 박스 안에서 위협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고, 연계 플레이에서도 강점이 확실하다. 세징야(CAM, 최근 5경기 1도움), 라마스(CAM, 최근 5경기 1골)와 시도하는 패턴 플레이가 확실히 맞아 떨어진다. 1~2득점 생산은 무리한 과제가 아니다.후방 라인 역시 대체 선수들이 제 몫을 다한다. 현재 구단 자체 징계로 인해 황순민(LM)과 정승원(RM)이 나서지 못한다. 하지만 이전 경기서 장성원(RWB)이 맹활약하며 이들의 그림자를 지웠다. 공격적으론 저돌적이고, 빠른 수비 복귀와 넓은 커버 범위를 통해 수비진 안정감을 높인다. 그의 활약이 재구현된다면 대량 실점을 내줄 위기는 넘겼다.



♥수원 삼성 (리그 6위 / 패승승패패)


이전 라운드 제주 전서 0-2로 패했다. 이전 32~33라운드 연승으로 흐름을 찾나 싶었지만 곧바로 2연패 부진에 빠졌다. 승점 3점을 오롯이 따내기엔 애로가 많다.물론 권창훈(CM)이 부상 복귀했고, 대표팀 차출로 자신감을 찾은 김건희(FW)가 1선에서 버티고 있다는 점이 고무적이다. 이전 맞대결서도 경기를 짜임새 있게 풀며 승리를 따낸 기억이 있다. 득점 생산을 통해 저항에 성공할 그림이 그려진다.변수는 오심이다. 올 시즌 K리그1 오심 최대 피해자다. 이전 제주 전서도 헨리(CB) 태클이 정당하게 들어갔지만 송민석 주심은 온필드 리뷰를 실시하지 않은 채 교신을 통해 통제실의 의견만 들은 뒤 페널티킥을 확정했다. 대한축구협회 심판위원회가 이를 오심으로 확인하며 어물쩡 넘겼다. 수원은 이번 오심을 포함해 올 시즌 세 차례 오심을 인정받았다. 수원이 오심이라고 주장했지만, 인정받지 않은 경기까지 포함하면 총 9경기다. 유독 이동준과 김대용, 박병진, 정동식, 김성호, 김종혁, 고형진이 주심 혹은 VAR 판독관으로 들어갔을 때, 오심이 터져 나온다. 경기를 잘 풀고도 다시 판정 문제로 경기를 그르칠 수 있음을 간과해선 안 된다.



♥코멘트


홈 이점을 앞세운 대구가 상대를 몰아칠 준비를 마쳤다. 이전 라운드 승리로 분위기를 반전시킨데 이어, 구단 안팎으로 흔들렸던 분위기 또한 새로운 선수들이 활약하며 잡아가는 상황이다. 이전 맞대결 완패가 신경 쓰이지만 일방적으로 밀릴 경기는 아니다. 수원은 계속해서 오심의 피해자가 되고 있다. 사실상 경기를 잘 풀고도 이해할 수 없는 심판 판정으로 경기를 놓친다. 이번 라운드 역시 그 가능성은 충분히 열려있다. 무승부, 언더 ▼(2.5점 기준)를 예상하는 쪽이 옳다.

7f590f2588669fdce2243810412529b7_1637425767_184.jpg
 


♥추천 배팅


[[승패]] : 무승부


[[핸디]] : –1.0 수원 승


[[U/O]] : 2.5 언더 ▼

데일리픽
대구 FC
일반
핸디캡
U/O
언더
오버
원정
수원 삼성

 

 

 

  • 홈vs원정
  • 경기일정
  • 분석위원

 

분석패널에게 문의하기